저혈당 증상 5가지 및 쇼크 원인 합병증

저혈당 증상중 하나인 쇼크(기절)는 혼자 일경우 매우 위험 할 수 있습니다. 저혈당 이라고도 하는 저혈당증은 혈중 당수치가 너무 낮아질 때 발생합니다. 혈당 수치는 하루 종일 자연스럽게 변동이 있으며, 많은 사람이 가끔 가벼운 저혈당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심한 저혈당의 경우엔 즉시 치료 및 조치를 하지 않으면 위험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저혈당 증상 5가지 및 쇼크 원인 합병증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생각과는 다르게 저혈당증은 특히 제1형 당뇨병 환자와 인슐린을 복용하는 제2형 당뇨병 환자에게서 흔히 발생합니다. 당뇨병은 췌장에서 혈당 수치의 균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호르몬인 인슐린이 거의 또는 전혀 만들어지지 않을 때 발생합니다. 저혈당증은 특정한 상태나 약물투입 으로 인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저혈당증의 증상은 심각도에 따라 다양하며, 혈당 수치를 정상 범위 내로 올리는 데 중점을 두며, 근본적인 원인을 파악하면 예방을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관련정보 바로가기

✅ 저혈당대처법 바로가기

✅ 저혈당관리법 바로가기

저혈당 원인

저혈당증은 우리몸이 스스로 만들거나 음식에서 얻을 수 있는 포도당보다 더 많은 포도당을 사용하여 발생합니다. 이러한 현상은 대개 식이 요법, 운동, 또는 약물 치료로 개선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일부 경우에는 저혈당증이 심각한 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으며, 이러한 경우 의사의 진단을 통해서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저혈당증을 발생시키는 두 가지 주요 원인은 인슐린과 글루카곤의 비정상적인 작용입니다. 인슐린은 혈당이 너무 높아지는 것을 방지하고, 글루카곤은 혈당이 너무 낮아지는 것을 방지합니다. 그러나 이러한 두 가지 호르몬이 너무 많거나 또 너무 적게 분비되면, 혈당 조절이 원활하지 않게 되면서 저혈당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저혈당의 증상에는 정도에 따라 다양하게 발생 할 수 있으며, 사람에 따라서 심하거나 증상이 조금씩 다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바로가기

📌 2형 당뇨병 환자 25% ‘저혈당’경험·대처방법 ’15-15요법’

저혈당 증상

정상 공복 혈당 범위는 약 70 mg/dL에서 99 mg/dL입니다. 혈당 수치가 이 범위를 벗어나면 고혈당 또는 저혈당이 될 수 있습니다. 고혈당은 인슐린 저항성에 의해 발생할 수 있으며, 비만과 같은 일부 질환과 관련이 있습니다. 반면 저혈당은 혈당 수치가 너무 낮아서 발생합니다. 저혈당증은 경증(1단계)에서 중증(3단계)까지 다양합니다.

경증의 경우, 혈당 수치를 조절하기 위해 식습관과 생활 습관을 조절하는 것만으로 충분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중증의 경우, 의료진의 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정기적인 혈당 검사 및 건강한 생활 습관은 고혈당 또는 저혈당으로부터 예방하는 중요한 요소입니다.

다음은 저혈당의 단계별 수치에 대한 설명입니다.

  • 1단계: 혈당 범위는 54밀리그램(mg/dL)에서 70 mg/dL입니다.
  • 2단계: 혈당이 54 mg/dL 미만으로 떨어지게 됩니다.
  • 3단계: 혈당이 40 mg/dL 미만으로 가끔 떨어집니다.

이는 신체적 또는 정신적으로 기능에 문제가 생길 수 있는 심각한 저혈당 상태입니다. 저혈당 증상은 빠르게 나타나며 사람마다 증상이 조금씩 다를 수 있습니다. 저혈당의 초기 증상으로는 배고픔, 손 떨림, 현기증, 발한, 심박수 증가 등이 있습니다.

이러한 증상을 방치하면 다음과 같은 심각한 5가지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 혼란
  • 말하기 어려움
  • 걷기 어려움
  • 쇼크(기절)
  • 발작

혈당이 떨어지게 되면 몸에서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인식하고, 증상이 더욱 심해지기 전에 치료할 수 있도록 병원을 방문하거나, 기절할수도 있으니 보호자를 불러 함께 움직이는 것이 중요합니다.

관련기사 바로가기

📌 저혈당 증상을 느끼지 못한다?

저혈당 합병증

관련기사 바로가기

📌당뇨병 환자라면 알아야할 9가지 합병증

당뇨병 환자 중 저혈당 위험이 높은 사람들은 고혈압, 심장병, 암, 신장(콩팥) 질환, 간경변과 같은 질환을 진단받을 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위험성을 고려하여, 저혈당증의 다른 잠재적 위험 요인 중 하나는 내분비 장애와 낮은 체질량 지수(BMI)입니다.

하지만, 이러한 위험성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단순히 혈당 수치를 면밀히 관찰하는 것 외에도 다양한 방법으로 예방 및 관리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저혈당이 반복되면 혈당이 위험할 정도로 낮아질 때까지 저혈당 증상(어지럼증, 혼란, 발작 등)을 인지하지 못하는 저혈당 무인지증에 걸릴 위험이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을 예방하기 위해서 꾸준한 혈당 측정을 통한 혈당수치 관리와 함께, 식습관 개선, 규칙적인 운동, 충분한 수면 등의 생활습관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를 통해 저혈당으로 인한 추가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저혈당 증상 5가지 및 쇼크 원인 합병증에 대해서 알아 보았습니다. 당뇨병은 누구나 걸릴 수 있으며, 원인이 아주 다양하기 때문에 관리를 하게 되었다면, 이미 당뇨병이 걸릴 수도 있다고 생각해야 하고, 당뇨병 환자라면 위에 설명한 저혈당을 걱정해야 할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참고자료

https://www.health.com/hypoglycemia-7110150

What Is Hypoglycemia?

댓글 남기기